• 즐겨찾기 추가
  • 2022.06.15(수) 14:38
  • 고흥군,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연계도로’ 예타면제 건의
  • 공영민 고흥군수 기획재정부·국토부 방문, 사업 타당성과 필요성 설명 자리 가져
  • 2024년 05월 22일(수) 17:29
고흥군,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연계도로’ 예타면제 건의
고흥군은 22일 기획재정부와 국토부를 방문해 나로우주센터 인근에 조성되는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조성’ 및 ‘우주산업 클러스터 구축’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연계도로 건설사업의 예비 타당성 조사 면제를 건의했다고 밝혔다.

현재 국가산단 연계도로인 33.45km 구간(2차로, 고흥읍 부터 봉래면)은 노폭이 협소하고 선형이 불량해 대형 장비 운송 불편과 이동시간 지연으로 우주산업 육성에 장애 요소로 작용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또한, 우주발사체 국가산단에 입주를 희망하는 우주 기업들은 “우주발사체 제조 및 발사에 필요한 부품 시험·인증 등을 위해 약 1시간씩 걸리는 고흥읍 부터 나로우주센터 33.45km 구간을 수차례 왕복해야 한다면서 기업 유치 측면에서도 접근성 개선이 시급히 해결할 과제”라고 입을 모아 요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공영민 고흥군수는 국가산단 준공 시기인 2030년에 맞춰 도로가 4차선으로 확·포장 되어야만 국가 우주 첨단산업 생태계 구축에 시너지 효과를 제대로 발휘할 수 있다고 피력하면서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연계도로에 대해 예타면제를 통한 적기 추진을 적극적으로 건의했다.

한편, 군은 국토교통부 제1차관(진현환)이 주재하는 신규 국가산단 범정부 추진지원단 회의에서도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연계도로 예타면제 건의와 함께 국가산단의 기본 인프라인 전력과 용수에 대한 차질없는 공급, 또한 우주산업 분야를 국가 첨단전략산업 목록에 포함해 줄 것도 요청했다.
이문수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