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웅 전남교육감, 직무수행지지도 22개월 연속 1위

  • 즐겨찾기 추가
  • 2021년 04월 11일
교육
장석웅 전남교육감, 직무수행지지도 22개월 연속 1위
리얼미터 2월 조사 결과 53.3%…2위와 9.6p차 ‘독주’
전남미래교육 비전, 전남도와 상생협력 등 긍정 평가
  • 입력 : 2021. 03.05(금) 18:03
  • 기백관기자
전남도교육청제공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의 직무수행 지지도가 22개월 연속 전국 1위를 달렸다.

5일(금) 전라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장석웅 교육감은 여론조사 기관 리얼미터가 실시한 주민직선 3기 전국 17개 시·도교육감의 2021년 2월 직무수행 평가에서 53.3%의 지지를 얻어 지난 2019년 5월 이후 22개월 째 1위를 지켰다.



클릭하면 확대이미지를 볼 수 있습니다.
2018년 7월 취임 후 줄곧 전국 최상위권을 유지해온 장 교육감의 지지율은 취임 2년 8개월 째인 2021년 2월 조사에서도 부동의 선두자리를 유지했다. 전국 17명의 교육감 중 유일하게 50%대 지지율을 기록했으며, 2위(43.7%)와도 9.6%p의 여유 있는 격차를 보였다.

장 교육감이 이처럼 높은 지지율을 이어가는 것은 취임 후 일관되게 추진해온 혁신교육 정책이 도민들의 공감 속에 성과를 내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장 교육감은 그동안 학생과 교실을 중심에 놓는 교육 혁신, 민주적 조직문화 형성, 따뜻하고 평등한 교육복지 실현, 소통과 협력의 교육자치 구현 등에 매진한 결과 현장에 많은 변화를 이끌어냈다는 평을 듣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흔들리지 않는 교육과정을 이뤄내고, 새해 들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전남미래교육 비전을 제시한 것이 도민들에게 큰 반향을 불러일으킨 것으로 보인다. 전남교육청은 지난 2월 학령인구 감소와 4차산업혁명, ‘포스트코로나’라는 시대의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2030 전남미래교육 종합발전방안’을 마련해 교육현장에 전파했다.

또, 지난 2월 23일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함께 ‘코로나19 총력대응 및 지속가능 교육생태계 구축 강화’를 위한 전남미래인재 육성 협력비전을 공동으로 발표, 도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장 교육감은 이날 공동발표를 통해 “지역을 품는 미래인재 육성을 위해 지속가능한 전남형 미래교육을 추진할 것.“임을 천명했다.

이와 함께, 지난해말부터 서울특별시교육청과 협약을 맺고 추진하고 있는 전남농산어촌 유학 프로그램이 82명의 서울 학생을 전남 학교에 전학시키는 성과로 이어진 사실이 알려지며 장 교육감의 높은 지지율을 떠받쳤다.

장 교육감은 “도민들의 지지는 저에 대한 지지가 아니라, 혁신을 넘어 미래로 나아가는 전남교육에 대한 격려와 응원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지지율에 취하지 않고 초심으로 돌아가 학생 중심 교육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전남 미래교육의 주춧돌을 든든하게 세워나가겠다.”고 말했다.

리얼미터 2021년 2월 정례조사는 유·무선 임의전화걸기 자동응답방식으로 지난 1월(20~27일)과 2월(22일~3월1일) 전국 18세 이상 각 8,500명(시·도별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통계분석은 2개월 이동(rolling) 시계열 자료분석 기법에 따라 1만 7,000명을 대상으로 했다. 광역단체 별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 응답률은 5.2%이다.

기백관기자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