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교육청 중앙도서관, ‘도서관과 함께 책읽기’ 성황리 운영

  • 즐겨찾기 추가
  • 2020년 11월 30일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교육청 중앙도서관, ‘도서관과 함께 책읽기’ 성황리 운영
  • 입력 : 2020. 10.23(금) 17:15
  • 이문수 기자
[정치일보]광주광역시교육청 중앙도서관이 정보취약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6~12월 ‘도서관과 함께 책읽기’를 운영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도서관과 함께 책읽기’는 동화구연·독서토론·독서치료 등 독서활동과 푸드놀이·스토리텔링 등 독서에 대한 흥미를 높여주는 독서 연계활동을 포함한 맞춤형 독서프로그램이다.

광주중앙도서관은 ‘도서관과 함께 책읽기’ 프로그램을 통해 동구지역 내 계림지역아동센터, 디딤돌지역아동센터, 참사랑지역아동센터 등 3개관과 북구지역 내 용두지역아동센터, 매곡지역아동센터, 매곡중앙지역아동센터, 꿈꾸는아이들지역아동센터, 서산지역아동센터, 연제지역아동센터, 보금자리지역아동센터 등 7개관을 지원하고 있다.

독서교육 전문 강사가 지역아동센터에 방문해 창조적 사고력 및 자기주도적 학습 능력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되는 체험활동 위주로 독서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참여 아동들의 많은 관심과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으며 장기적으로 지식정보 격차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초등학교 등교일의 잦은 변동 및 지역아동센터 휴원 등 학습권 보장에 어려움이 있던 어린이들의 학교 밖 학습 기회를 제공했다는 점에서 학부모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광주중앙도서관 이랑순 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외부활동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 ‘도서관과 함께 책읽기’ 프로그램이 어린이들에게 독서를 통한 간접 체험의 장으로 기능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문수 기자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